Our Activites

End Homelessness with Nest mission

There are rooms In Christmas!

페이지 정보

작성자nestm 댓글 0건 조회 1,668회 작성일 20-01-16 07:36

본문

해마다 둥지선교회는 성탄절을 맞이하여 홈리스들을 모텔방에 넣어주고 있다. 지난 말에도 북쪽 린우드, 에드몬즈 지역에서 46명과 남쪽 타코마, 레이크우드 지역에서 26, 72명을 34일동안 모텔방에 넣어주었다.  모텔에 머무는 동안의 식사와 속옷 선물을 포함해 13,036(일인당 283) 들었다. 적지 않은 비용이 들어가고 손이 많이 가는 일이지만, 마땅히 해야 일이요 감사한 마음으로 하고 있다. 우리 주님이 땅에 탄생하셨을 머물 곳이 없어 마굿간의 구유에 누이셨다. 이처럼 가장 낮고 천한 자리로 오신 주님의 탄생을 기리기 위해, 땅의 가장 낮고 험한 삶을 살아가는 홈리스들에게 성탄절의 의미를 새겨볼 있는 최고의 선물을 선사하기 위해 둥지선교회는 해마다 일을 해오고 있다.  초기에는 비용이 많지 않아 30-40명을 2 3 정도 넣어주었다. 하지만 해를 거듭할 수록 감사하게도 많은 한인교회들이 후원해주어 많은 인원을 모텔방에 넣어줄 있게 되었다.

 

이번 일을 진행하면서 감사한 일은, 성탄절에 대부분의 패스트푸드 식당이 문을 닫기에 맥도날드 선물 카드를 주어도 식사를 없었는데 해는 Teriyaki Plus 권무성 집사님께서 성탄절의 귀한 시간을 희생해서 가족과 함께 홈리스들을 위해 점심과 저녁 식사를 만들어 주셨다. 시애틀 행복한 교회에서는 재정적인 지원 뿐만 아니라 2 연속 교회행사가 없음에도 불구하고 성탄절 이브에 홈리스들을 초청해 함께 예배하고 만찬을 정성껏 차려주었으며 직접 따뜻한 목도리를 선물로 주었다. 특히 감사한 일은 북쪽에 머문 46명이 아무런 사고없이 3 4일을 지낸 일이다. 친구는 해에 불미스러운 사고를 내서 규정상 당연히 모텔방에 들어 없었다. 그렇게 사고를 치고 다시 밥상에 나타난 거의 일년이 지난 후였다. 모습은 많이 험했고 고생하며 흔적이 역력했다. 모텔방 신청을 받기 위해 마주 앉은 그의 눈을 바라보는데 안된다 말을 없을 만큼 측은해 보였다. 지난 해에 있었던 일을 언급하면서 원칙상 불가능한 일이지만 한번 기회를 주는데 해에도 문제를 일으키면 다시는 기회가 없을 것이라고 주의를 주었다. 그런데 모텔에 머무는 동안 그렇게 험했던 그의 인상이 순한 양처럼 달라졌다. 심지어 지난 주에는 밥상에 일찍 와서 셋업하는 일까지 도와주었다. 모텔방을 선물로 주면서 하나님으로부터 받은 최고의 선물은 바로 친구이다. 귀한 사역에 매년 동참해 주시는 모든 분들과 한인교회에 지면을 통해 다시금 깊은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35건 2 페이지
20
조회 994
작성일 2021-01-26
19
조회 945
작성일 2021-01-25
18
조회 935
작성일 2021-01-24
17
조회 947
작성일 2021-01-23
16
조회 905
작성일 2021-01-22
15
조회 48499
작성일 2021-01-22
14

TASTE OF KOREA 2

작성자 nestm

조회 1110
작성일 2020-10-07
13
조회 1130
작성일 2020-10-07
12
조회 1920
작성일 2020-01-16
열람중
조회 1669
작성일 2020-01-16
10
no image
조회 1751
작성일 2019-09-23
9
조회 2199
작성일 2018-09-09
8
조회 2120
작성일 2018-08-15
7
조회 2017
작성일 2018-07-29
6
조회 1927
작성일 2018-07-29
Copyright 2019-2022 © Nest Mission